> 전문센터 > 척추센터 > 척추질환

>
>
>

척추질환

부민병원의 척추질환 안내입니다.

  • 허리디스크
    허리디스크

    주변부의 척추신경을 압박하며 통증을 유발하는 질환

    흔히 허리디스크라고 불리는 요추 추간판탈출증은 척추뼈 사이에 위치한 연골조직인 추간판(디스크)가 어떤 원인에 의해 손상되면서 그 속에 있는 수핵이란 물질이 탈출하여 주변부의 척추신경을 압박하며 통증을 유발하는 질환입니다.

    원인

    추간판탈출증은 큰 충격이나 반복적인 외상에 의해 발생하기도 하지만 정상적인 노화 과정에서도 섬유테가 찢어지거나 파열되면서 수핵이 흘러나와 발생하기도 합니다. 평소 운동이 부족한 사람은 척추를 지지하고 보호하는 허리 부위의 근육이 약해져 손상을 입을 가능성이 높아집니다. 장기간 잘못된 자세를 가진 사람도 추간판의 혈액순환을 떨어뜨릴 뿐 아니라 척추 주변의 인대나 근육에 스트레스를 주어 추간판 탈출 위험을 증가시킵니다. 흡연을 하게 되면 추간판 주위의 미세혈관이 수축되어 추간판의 혈액순환을 악화시키며, 비만일 경우에도 척추와 추간판에 가해지는 하중이 크기 때문에 허리에 손상을 입을 위험이 커집니다. 가족 중에 추간판탈출증을 가진 사람이 여러 명 있다면 발생빈도가 높아집니다.

    증상

    • 1. 앉아있을 때, 허리를 숙일 때 심한 허리통증
    • 2. 무릎 아래부터 발가락까지 저리고 당기는 느낌
    • 3. 반대쪽 다리와 감각이 다르게 느껴지는 감각이상
    • 4. 심할 경우 대소변의 장애도 발생

    치료법

    • 비수술치료 : 약물치료, 스테로이드계 약물주사(추간판탈출부위)
    • 수술치료 : 미세현미경디스크수술(MD-MicroscopyDiscetomy), 내시경고주파레이저디스크수술 (PELD-PercutaneousEndoscopicLumbarDiscetomy)

    예방

    • 바른 자세와 적정 체중 유지
    • 꾸준한 허리근력 강화운동, 요통체조
    • 스트레스와 과로, 술, 담배 피하기
    • 정확한 진단을 통한 근본적인 치료
  • 척추관협착증
  • 척추압박골절
  • 척추전방전위증
  • 척추분리증
  • 척추측만증
  • 척추후만증
  • 척추종양
  • 강직성척추염
  • 요추부염좌
  • 목디스크
    목디스크

    목이나 팔에 심한 통증을 일으키는 질환

    경추 추간판탈출증은 흔히 목디스크라 불리며, 목의 척추 디스크가 만성적인 외력이나 갑작스런 충격에 의해 손상되면서 디스크의 일부가 돌출되어 신경을 압박하고, 이로 인해 목이나 팔에 심한 통증을 일으키는 질환입니다. 경추 사이의 추간판이 튀어나와 신경을 자극하는 연성추간판탈출증과 경추 뒤쪽에서 군더더기 뼈가 자라 신경을 자극하는 경성추간판탈출증으로 나뉩니다. 대부분 외부충격으로 인한 연성추간판이 많으며 나이가 들수록 경성추간판탈출증 발생이 높아집니다.

    원인

    허리디스크와 마찬가지로 노화로 인해 디스크 내의 수분함량이 감소하여 탄력성이 떨어지면서 굳어지고, 추간판 벽에 균열이 생기면서 수핵이 빠져 나오는 것이 주 원인입니다. 그 동안은 주로 40~50대 장년층이 걸리는 퇴행성질환으로 알려져 있었지만, 최근에는 어려서부터 컴퓨터를 사용하는 생활습관과 스마트폰의 보급으로 20~30대 젊은층에게도 많이 발생합니다. 원인과 증상이 비슷한 일자목(거북목)을 방치했을 때도 목디스크로 발전할 수 있습니다.

    증상

    • 1. 초기에는 일을 하고 나면 목이 뻐근하게 아프다가 나아지기를 반복
    • 2. 팔이 당기고 저리며 손가락까지 저리게 됨
    • 3. 심하면 팔에 마비가 와서 영구적인 장애가 될 수도 있음

    치료법

    • 비수술치료 : 약물치료, 물리치료(냉온찜질, 소염진통제, 보조기 착용, 목견인치료 등)
    • 수술치료 : 내시경레이저와 미세현미경을 이용한 최소상처 목디스크 수술, 인공디스크 치환술

    예방

    • 바른 자세 유지: 컴퓨터는 눈높이와 동일한 위치에 놓고, 책과 스마트폰 등을 볼 때는 수시로 고개를 뒤로 젖혀 목 뒤 근육의 경직 풀어주기
    • 무거운 물건을 많이 들지 말고, 어깨나 목 뒤 근육을 심하게 사용하는 운동은 피할 것
  • 후종인대골화증

사회공헌

고객과 함께

임상시험센터

진료예약1670-0082